1. 시장을 움직이는 사람들 볼륨배지시즌배지

고유주소 시즌1 / Vol.13 브랜딩 (2010년 01월 발행)

한때 필자는 패션 분야에서 트렌드 리더라고 착각한 적이 있다. 왜냐하면 옷을 사서 며칠 입고 다니다 보면 주위 사람들이 온통 필자와 비슷한 옷을 따라(?) 입었기 때문이다. 몇 년간 필자는 아주 진지하게 이런 착각 속에서 패션 리더로 살았던 것 같다. 그러다가 패션업계로 들어가 컨설턴트로 일하면서 그것이 심각한 착각이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한때 필자는 패션 분야에서 트렌드 리더라고 착각한 적이 있다. 왜냐하면 옷을 사서 며칠 입고 다니다 보면 주위 사람들이 온통 필자와 비슷한 옷을 따라(?) 입었기 때문이다. 몇 년간 필자는 아주 진지하게 이런 착각 속에서 패션 리더로 살았던 것 같다. 그러다가 패션업계로 들어가 컨설턴트로 일하면서 그것이 심각한 착각이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먼저 필자가 패션 리더가 아니라 필자가 옷을 샀던 그 가게의 주인이 패션 리더였다. 주인은 동대문에서 트렌드와 스타일 면에서 잘 팔리는 물건을 가져와 싸게 파는 뛰어난 상인으로서 필자가 주로 샀던 옷은 그 매장에서 잘 팔리는 옷 중에 옷이었다. 그러니까 아무것이나 사도 트렌드 혹은 스타일에서 뛰어난 옷이었던 것이다. 생각해 보니 필자의 스타일에 트렌드를 맞추어다기보다는 벽에 걸려 있는, 코디된 상품을 보고 그대로 입는 수준이었다. 그 후 필자는 여러 패션 브랜드를 런칭하면서 진짜 트렌드 리더와 패션 리더를 찾는 일을 했다. 필자처럼 착각하는 사람들 중에서 시장의 미래 아이콘을 가진 사람을 찾는 일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었다.

 

 


 

 

 

몇 년 전만 해도 <그림 9-1>의 도표를 믿었다. 하지만 지금은 참조할 뿐이다. 이 그림은 너무나 논리적이어서 시장을 쉽게 이해할 수 있게 만들었기 때문이다. 그러니까 이해가 되기 때문에 위험하다는 것이다. 과연 시장은 다섯 개로 분류될 수 있는 사람들에 의해 단계별로, 그리고 층별로 구성될까?

 

*유니클로라는 패션 브랜드는 전형적인 ‘후기 다수층’을 겨냥한 국민 브랜드다. 하지만 패션 리더들이 유니클로를 입는다면 이 도표를 응용해 어떻게 전략을 짤 수 있을까?

 

 

* 유니클로
유니타스브랜드 Vol.9 p96 참고

 

 

필자가 아는 사람 가운데 그야말로 패션 리더 중의 리더가 있었다. 하지만 그의 카메라는 우리가 알고 있는 메이저 브랜드가 아니라 네이버 쇼핑 검색에서 나타나지 않는 200만 화소 카메라다. 반면에 MP3 플레이어는 최신형만 골라 사용한다. 하지만 신발은 누구나 신는 나이키 보급형(?)만 신고 다닌다. 특정 제품에 대해서는 선택하는 기준이 다른 사람이다.

 

 

* 이 아티클의 전문을 읽으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1. 현재 유니타스브랜드는 매거북의 모든 기사를 온라인에서 편리하게 보실 수 있는 유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멤버십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2. 기사는 무료(share) 기사와 유료 기사로 구분되어 있으며 온라인 로그인 시 무료 기사를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3. 무료 기사는 [MAGABOOK > 전체보기]에서 볼륨별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또는 MAGABOOK 메인 페이지에서 '무료 기사 보기'를 이용해 주세요.

4. 이 기사에 대한 PDF는 리디북스(유료)(http://ridibooks.com)에서 만나 보실수 있습니다.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