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지 Badge + 배지란?

미션종료-[러쉬]잉글리쉬 스파의 참맛을 보여주마!

배지이름

Here comes ‘Authentic’ SPA!

배지 획득자 비율

0.2%

브랜드페이지로 가기

이미지 라이브러리 more









갈매기는 어디로 날아가는 것일까요?
그곳이 어디가 되었든 분명한 것은 삶의 무게와 업무의 압박으로
무거울 대로 무거워진 지금, 여기보다는 더 평안하고 안락한
‘그 어딘가’ 쯤일 것 같죠?


‘그 어딘가’가 어디인지, 저는 알고 있는데 알려드릴까요?

먼저 힌트를 드릴게요!
1. 갈매기가 가는 곳이니 우선 바닷가 같은 곳이겠죠?
2. 조용하고 평화로운 소박한 시골집 같은 곳입니다.
3. 자연의 향이 그대로 느껴지면서 감미로운 음악도 흐르는 곳이죠.


이 갈매기가 날아가는 그곳은 바로
‘러쉬 스파’입니다.

“엥? 러쉬? 스파?”
앞서 드린 힌트가 ‘스파’와는 좀 어울리지 않는다고 느껴지실 수도 있겠습니다.

2012년 6월. 현재 한국의 스파 문화는 어떤가요? 스파 본연의 의미와 태초의 문화와는 사뭇 다른 모습으로 전개되고 있지는 않나요?
사실 스파의 유래는 ‘물을 통한 치료’입니다. 그 시작은 벨기에의 온천으로 유명한 지역인 스파우(Spau)에서 유래했다는 설과 프랑스어로 ‘건강의 좋은 물’을 뜻하는(sante per aqua)의 약자에서 왔다는 설도 있습니다.

그런데 요즘의 스파가 갖는 연상이미지는 비싼 돈 주고 받는 마사지, 그리고 에스테틱에 가깝죠. 이 때문에 아주 고급스러운(심지어 사치스럽기까지 한) 공간에서 숨소리를 죽여가며… 어쩌면 억지스러운 유난을 떨거나 매너 아닌 매너를 지켜야 하는 곳으로 인식되고 있기도 하죠.

여기에 러쉬는 반기를 들었습니다. 자유, 자연, 그리고 인간과 환경을 생각하는 영국 태생, 코스메틱 브랜드답게 말이죠!

러쉬 스파에는 소박하고 정감이 넘쳐나는 분위기가 물씬 풍깁니다. 애써 화려하게 꾸미지 않아도 자연스러운 고급스러움마저 들기도 하네요. 이것이 바로 러쉬가 제안하는 잉글리쉬 스파(English SPA)입니다.

러쉬 스파는 자연을 그대로 옮겨놓은, 혹은 마치 바다에 띄어진 배의 선상으로 연상시키는 공간으로 연출되었습니다. 자연의 향과 소리로 지친 심신에 진정한 의미의 휴식을 제공하려는 것이죠.

 



몸뿐만 아니라 마음까지 긍정적인 기운으로 충만해질 것 같죠?

사진과 설명만으로는 부족하시다구요? 그럼 직접 오셔서 체험해 보세요!
러쉬가 여는 *THE SPA EXPO(Synaesthesia)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THE SPA EXPO(Synaesthesia)란?
소박하지만 진짜 스파의 참맛을 보여주기 위해 러쉬가 준비한 런칭 파티. 총 5개의 색다른 테마로 연출된 스파 스페이스에서 러쉬가 생각하는 스파의 원형을 연출할 계획이다. 현재 스파 문화를 풍자하며!
일시 : 2012.6.26 & 27 8pm(총 2회)
장소 : 세로수길 915 인더스트리 갤러리(상세 내용 하단 참조)


 




자, 초대장러쉬 스파 키트(LUSH SPA KIT, 스파 엑스포 참여시 현장 지급)을 받을 수 있는 미션을 수행해 보세요!

‘Here comes ‘Authentic’ SPA!’ 배지 획득자 - 배지 획득자 수 : 22더보기

‘Here comes ‘Authentic’ SPA!’ 배지 게시판 - 게시판 참여자 수 : 29 더보기

오늘 오전, 당첨자 분들께 개별 문자 or 이메일 모두 드렸습니다~ ^^ [1]1575 이곳까지 찾아들어와 당첨자 확인이 힘드실 것 같아,오늘 오전에 개별 문자와 이메일을 드렸어요~ :)지금 바로 문자 혹은 이메일을 확인해 주세요~스팸 아닙니다~ >_<2012-06-22 / Liza

---------- Mission Complete! ---------- 1479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D앞으로 러쉬가 진짜 스파가 무엇인지 보여준다고 하니, 우리 모두 함께 기대해 볼까요? 개인에 대한 이해가 없는 마사지와 에스테틱으로 점철된 오늘날의 스파가 자연주의 러쉬의 손에서는 어...2012-06-21 / Liza

아플때.. 곁에서 힘이 되고 위로가 되어주는 손길...~! [2]1494 올 초에 독감에 걸려서, 일주일여를 앓아 누운 적이 있었지요~ 새벽 늦게까지.. 정성을 다해 물수건을 얹어주고 체온을 확인하고 물을 먹여주던.. 이마에 손 엊고 몸과 마음으로 독려해주던 아내의 따스한 손길.. 그것이 저의 B...2012-06-20 / markersbrand

오늘도 하늘을 걷는다 :-) [2]1581 지금도 끊임없이 내 머리속은  마감시간을 기다리는 프로젝트와 쉽지 않은 과제들, 그리고 전시에 대한 압박으로 가득차 나의 뇌를 얼룩지게 하고 있다. 아~~~~~~~~악 너무너무 무거워 어깨가 추욱 처진 나의 모습  해가 뉘엿뉘엿 지는 시간 ...2012-06-20 / siloa32

따뜻한 어머니의 손길 [1]1423 아팠을 때 어머니께서 그만 아프라고 쓰담 쓰담 해주셨던  손길은 그 어떤 손길들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따뜻해요. 평소에도 너무 힘들때 어머니곁에 있으면 너무나도 편안해서 세상의 모든 걱정을 잃어버릴 정도에요~~^^2012-06-20 / 림띵클회장님

게시물등록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