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심 Article 등록순 I 조회순 I 추천순

Good brand is good ecosystem 0 볼륨배지시즌배지 생각해보자. 채울 수 없는 인간의 허영을 위해서 브랜드를 만든다면, 브랜드를 얼마나 더 많이 만들어야 할까? 그렇게 만들기 위해서 지구의 자원은 얼마나 더 써야 할까? 지금이라도 옷장이나 신발장을 열면 낡아서 버릴 물건보다 유행에 뒤처져서 버릴 물건이 더 많을 것이다. 오늘 나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내가 이 땅에 남기게 될 상품은 얼마나 많을까? 그것이 나와 함께 묻히지 않고 쓰레기 소각장으로 운반되어야...

가치와 상징, 허영과 욕망, 욕망의 표현, 허영심, 성형시장, 허영 시스템, 대량생산과 대량소비, 창조적 파괴, 비즈니스 생태계, 회복의 경제, 생태계적 사고, 협력, 가치를 높이는 일, 모든 것은 연결, 순환, 재벌, 돈맛을 안 기업, 다양성, 다양성의 존중, 상호협력, 브랜드와 영혼, 선한 브랜드, 선한 영향력, 좀비 브랜드, 영혼이 없는 브랜드, 자연 자본주의, 생태계 브랜딩, 고객의 생명, 환원, 상호의존, 인격체가 된 브랜드, 상생의 생태계, 비즈니스의 본질시즌2.5/ 에코시스템 브랜드

허영심을 치유하는 슈퍼 휴머니티 0 볼륨배지시즌배지 “허영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기호품이지(Vanity is definitely my favorite sin).” 영화 <데블스 에드버킷(The Devil’s Advocate, 1997)>에서 바로 그 ‘악마’의 마지막 대사다. 10여 년이 지난 지금도 많은 사람들이 이 대사를 기억하는 것은, 악마를 연기한 알 파치노의 한마디가 마치 새하얀 종이에 살갗을 베인 듯 내면의 어딘가를 쓰리게 했기 때문일 것이다. 나태와 권태, 사치와 방탕, 그리고 허영과 부도덕 같은...

브랜드 부족, 브랜드 오라클, 브랜드 스토리, 관계 구축, 브랜드 부족의 리더, 휴머니즘, 소비자 중심의 원칙, 브랜드 케이스, 비영리적 협력, 브랜드 마니아, 조직 문화, 욕구와 욕망의 승화, 허영심시즌1/Vol.12 슈퍼내추럴 코드

이전 1 다음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