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ND WINDOW Article 등록순 I 조회순 I 추천순

무료기사 만약에 그들이 브랜드를 만든다면? 0 볼륨배지시즌배지 ‘미래의 어느 날 3명의 휴먼브랜드들이 자신의 가치를 전이시킨 브랜드를 런칭한다면?’ 이런 주제로 2027년 7월 7일자 를 가상으로 구성해 보았다. 물론, 여기 나온 모든 인물과 브랜드는 사실과 무관하며 편집팀의 상상력으로 작성돼지만 언젠가 많은 휴먼브랜드들이 자신을 닮은 건강한 브랜드들의 탄생에 일조할 모습을 기대하는 마음만은 고스란히 담아 보았다.

Brand Window, 휴먼브랜드, 보험, 유치원, 안경시즌2.5/ Vol.24 휴먼브랜딩

무료기사 반려동물(伴侶動物)과 반려(伴侶)브랜드 1 볼륨배지시즌배지 애완동물(愛玩動物)을 사람들이 반려동물(伴侶動物)이라고 불렀을 때 나는 처음 듣는 단어지만 단번에 그 의미를 파악했다. 어렸을 때 애완견을 키운 적이 있다. 15년을 함께 살다가 애완견은 자신의 천수(天壽)를 다하고 죽었다.

반려브랜드, Brand Window시즌2/ Vol.22(하) 인문학적 브랜드

무료기사 성공의 성지순례, 성공을 도와주는 가게 2 볼륨배지시즌배지 정확한 기원이 언제였는지, 그리고 어디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알 수 없다. 다만 ‘잘살아 보세’라는 깃발 아래 ‘빨리빨리’ 정신으로 무장한 채, 눈에 보이는 대로 손에 걸리는 대로 일을 쳐내는 것이 시간의 미덕이라고 오랫동안 한국인들은 믿어왔다. 그리고 이런 우리의 모습은 급한 한국인에서 다이나믹한 한국인까지 다양한 스펙트럼을 만들어냈다.

스티븐 코비, BRAND WINDOW, 7가지 습관, 프랭클린 플래너시즌1/Vol.6 브랜드 런칭

무료기사 여왕의 안식처, 퀸스 파크(queens park) 2 볼륨배지시즌배지 “바야흐로 봄이었다. 봄은 런던이 가장 아름다운 시기여서, 동네의 나무마다 흐드러지게 핀 꽃과 고풍스럽게 굴곡진 집들이 뿌연 하늘을 배경으로 아름답게 어우러졌다. 앨리스는 마침내 인생이 시작된 기분이었다. 오랫동안 갈망하던 지상의 행복이 손에 들어온 것 같았다.” - 알랭 드 보통, 《우리는 사랑일까(The Romantic Moment)》

퀸스 파크, BRAND WINDOW, 런던시즌1/Vol.6 브랜드 런칭

무료기사 한강의 마술을 제대로 보는 Super VVIP석, 마리나제페(Marina JEFE) 1 볼륨배지시즌배지 노르웨이의 새벽 숲에서만 볼 수 있는 웅장한 오로라, 이와 비교할 만한 한강의 저녁노을을 볼 수 있는 때는 1년에 5번 정도나 될까?

한강, BRAND WINDOW, 럭셔리 브랜드, 요트시즌1/Vol.6 브랜드 런칭

무료기사 화려한 성전보다 아름다운, 아름다운가게 0 볼륨배지시즌배지 다른 사람이 사용했던 물건을 싸게 사는 것은 주부 9단들의 재활용 살림 지혜일까? 지구온난화를 막기 위한 자원 및 자연보호의 실천 사항일까? 아니면 국가경제를 살리기 위한 범국민적인 운동일까? 쓰던 물건을 다시 사용하는 것은 이웃을 사랑하는 겸손한 마음의 시작이라고 주장하는 ‘가게’가 있다. 소유가 존재가 되어버린 사회에서 자신의 것을 기증함으로써 존재함의 존엄성 그리고 서로의 존재 가치를 알려주는 ...

BRAND WINDOW, 나눔과 순환, 이타적 유전자, 이기적 유전자, 재활용시즌1/Vol.4 휴먼브랜드

무료기사 첫 사랑의 기억, 그 기억이 브랜드가 되다 ALESSI 0 볼륨배지시즌배지 “가만히 들여다보라, 세상 모든 사랑은 첫사랑의 유적들이었으니….” 우리는 모두 저마다 생의 ‘첫사랑’을 간직하고 있다. 누군가에게 첫사랑은 혁명이요, 누군가에게 첫사랑은 설명할 수 없는 떨림에 관한 기억이요, 누군가에게 첫사랑은 여전히 진행 중인 아물지 않은 상처라고 장 마르크 파리시(Jean-Marc Parisis)는 말한다.

BRAND WINDOW, 와인 오프너, 디자인 철학, 안나 지, 굿디자인의 정의시즌1/Vol.4 휴먼브랜드

무료기사 6백만 불 사나이와 15만 원 사나이 NIKE AIR 0 볼륨배지시즌배지 과욕이었다. 발바닥 전체를 에어쿠션으로 감싼 최신형 나이키 에어를 신었다고 해서 하루에 고작 500m도 안 움직이던 사람이 10km 단거리 마라톤을 뛰고도 탈이 없을 것이라는 생각 말이다. 솔직히 이런 착각을 하게 만든 것은 판매사원의 그 진실한 증언(?) 때문이라고 변명하고 싶다.

BRAND WINDOW, 유령사지시즌1/Vol.4 휴먼브랜드

무료기사 맥(Mac)에서 맥박(脈搏)을 느끼다 0 볼륨배지시즌배지 맥을 처음 만난 것은(꼭 이렇게 표현하고 싶다) 스티브 잡스 사장님(?)의 감성과 그와 일하는 수많은 천재의 노력을 상품을 통해 간접 연구하고 싶었기 때문이다. 맥과 아이팟에 대한 전 지구적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는 이 현상을, 마케팅과 컨설팅을 하는 사람으로서 이것의 열광 코드가 도대체 무엇인지 궁금했다.

브랜드 체험, 감성, 교감, BRAND WINDOW시즌1/Vol.4 휴먼브랜드

이전 123 다음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