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l.18 브랜드와 트렌드 Article 등록순 I 조회순 I 추천순

트렌드와 브랜드의 미래를 위한 서재 0 볼륨배지시즌배지 남아공 월드컵 때 결승전을 비롯해 여러 경기의 승리팀을 맞춘 문어 한 마리가 화제가 되었다. 독일의 한 해양생물관에 살던 ‘파울’이라는 이름의 이 문어는 경기를 앞둔 두 나라의 국기가 그려진 유리 상자 안에 홍합을 넣어 두면 승리할 팀의 홍합을 꺼내 먹는 다소 간단한(?) 방법으로 미래를 예언했단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의 반응은 열광적이었다. 얼마 전 자연사(?)한 이 문어의 장례식, 기념관 건립과 관련...

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귀사의 ‘브랜딩을 위한 트렌드 활용도’는? 0 볼륨배지시즌배지 아래의 체크리스트는 이번 특집을 준비하면서 만난 여러 브랜드의 ‘트렌드 활용 기술’ 중 타사에 귀감이 될 만한 독특한 (때로는 놀라운) ‘사실’만을 모아 구성한 것입니다. 물론 아래 제시된 사례들이 트렌드를 활용하는 기술의 ‘정답’은 아닐 수 있습니다. 기업마다 처한 환경과 조직 구조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아래 사례들을 통해 “아, 다른 브랜드들은 트렌드를 이렇게 이해하고 있구나!” “그들은 브랜드와 ...

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브랜드와 트렌드’ 미리보기 0 볼륨배지시즌배지 트렌드의 오른손, 브랜드. 브랜드의 왼손, 트렌드. 태풍시장을 만드는 나비효과, '브랜드와 트렌드' 미리보기.

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3 TRANS 눈을 들어 세상을 보다 2 볼륨배지시즌배지 브랜드의 미래는 트렌드라 불리는 정체불명의 이상한 그림, 단어의 조합, 그리고 해괴한 상품과 스타일에서 오지 않는다. 현재의 위기에서 온다.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직관적인 판단이지만 위기감을 가지는 순간 통찰력으로 미래를 볼 수 있다.

퓨처 콜라주, 브랜드와 미래, 통찰력, 미래의 구체화, 기술 혁신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2 TREND 눈을 뜨고 미래를 보다 0 볼륨배지시즌배지 미래의 욕구, 필요 그리고 시장이 될 곳은 ‘블랙(보이지 않는다)’이다. 보이지 않는 것을 볼 수 없으니 보이는 부분으로 보이지 않는 부분을 가늠할 수 있다. 거대 시장이 만들어지기 전에 분명 볼 수 있는 몇 가지 시나리오가 있다. 이것이 바로 X-선이다. 변화를 주도하는 보이지 않는 X- 선은 우리 주위에 수없이 존재하고 있는데, 그 X-선들 속에서 블랙홀 시장의 가능성이 높은 것을 찾아내야 한다.

상관관계와 인과관계, 브랜드와 미래, 특이시장, 블랙홀 시장창조 전략, X-선 이론, 욕구와 욕망, 이동통신 시장, 기술 혁신, 모빌리티, 소셜 미디어, 시장 예측, 사회적 결핍 요소, 4가지 X-선 관측 모델, 시장 분석, 라이프스타일, 트렌드 헌터, 웰빙, 웹 2.0, 인터넷, 소비심리, 성공 사례 분석의 위험성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무료기사 안녕하신가, 민과장! 0 볼륨배지시즌배지 전혀 몰랐지 뭔가. 도쿄의 5번가, 세계적으로 땅값 비싸기로 유명하고 에르메스, 샤넬, 구찌 등 럭셔리 브랜드 매장들이 즐비한 긴자 거리에 빵집이 있는 것 자체가 뭔가 의심스럽더니만… 역시나, 이유가 있었어. ‘기무라야 소호텐’이라는 이 빵집은 일본 최초의 서양식 베이커리로, 150년이나 된 빵집이더군. 줄을 서야만 빵을 살 수 있고, 2~4층에 마련된 테이블에서 커피와 함께 갓 구워낸 빵맛을 보려면 트레이를 들...

마케터 에세이, 트렌드, 소비자 욕구, 브랜드 아이덴티티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21세기의 미래? 나도 모르고 책에도 없는, 세상에 없던 시대가 열리고 있다 2 볼륨배지시즌배지 2006년, 이어령 고문의 《디지로그》가 발표되었을 때 많은 사람들이 미래를 읽는 키워드로 이를 환영했다. 그러나 ‘디지로그’라는 개념을 정확히 이해하고 사용하는 이는 과연 몇이나 될까? 디지로그는 단순히 디지털 환경에 아날로그적 감성을 합쳐야 한다는 의미가 아니었다. 이번 인터뷰를 통해 얻은 수확 중의 하나가 바로 ‘디지로그’라는 용어의 개념을 저자에게 직접 들으면서 새롭게 확인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디...

디지로그, 공명,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공존, 인터페이스 혁명, 기술 혁신, 생명자본주의 시대, 생체기술, 우연성, 브랜드와 미래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중국, 여성적 감성, 새로운 기술이 만드는 트렌드 0 MCM은 1970년대 바바리안 지역에서 태동한 힙한 컬처를 바탕으로 독일에서 태어난 럭셔리 브랜드로, 2005년 성주인터내셔널에 의해 인수되었다. MCM 브랜드를 인수한 김성주 회장이 1년 중 절반 이상을 해외에서 보내면서 얻은 안목은 다름 아닌 글로벌, 그것도 아시안 시대 도래의 감지였다. 상하이 매장에 이어 홍콩에 1,000평 규모의 새로운 매장을 준비하고 있는 이유도 바로 이러한 변화를 미리 보았기 때문이다.

중국에서의 브랜딩, 중국 시장, 여성적 시대, 소셜 미디어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중국발 글로벌화의 파도를 타라 0 볼륨배지시즌배지 중국과의 국교 정상화가 이뤄지기 2년 전, 어윤대 회장이 하버드대학 교수 자격으로 중국을 방문한 적이 있다. 그때 그는 한국 경제의 발전은 박정희 대통령이 아니라 마오쩌둥 때문이라는 농담을 던졌다. 만약 중국이 개방정책을 펼쳤다면 당시 우리나라를 일으켜 세운 가발산업이나 봉제산업이 그처럼 호황을 누릴 수 있었을까 하는 생각에서 나온 말이었다. 변화가 극심한 시기일수록 이처럼 리더의 역할이 중요하다....

중국발 글로벌화, 중국 시장, 중국에서의 브랜딩, 국제화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제2의 빌 게이츠는 그린 영역에서 나올 것이다 0 볼륨배지시즌배지 이미경 총장은 환경과 기후변화를 트렌드적 관점에서 바라보는 것에 대해서 우려를 나타냈다. 맞는 말이다. 환경은 이제 미래의 문제가 아니라 당면한 현실의 생존에 관한 문제이기 때문이다. 그녀는 앞으로 다가올 지구 생태계의 변화에 대해 기업과 소비자인 개인이 준비해야 할 덕목으로 ‘철학의 변화’와 ‘연대’를 꼽았다.

환경문제, 유엔 미래 보고서, 브랜드와 미래, 에코매지네이션, 소비의 대전환시즌2/Vol.18 브랜드와 트렌드

이전 123456 다음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