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병장수의 욕망 21세기의 불로초가 풀어준다
고령화 시대를 이끌어가는 다중정체성 소비자의 미래 볼륨배지시즌배지

Written by 정봉헌  고유주소 시즌2 / Vol.19 브랜드의 미래 (2011년 02월 발행)

미래사회를 예측할 때 대부분의 전문가들이 가장 먼저 꼽는 키워드는 고령화사회(Aging Society)이다. 특히 우리나라는 이미 2008년에 65세 이상의 인구가 총인구의 10%를 넘어선 고령화사회로 진입했으며 이 흐름으로 간다면 2026년에는 인구의 20%를 넘어서는 초고령사회(post-aged society)로 접어 들게 된다. 이제 고령화사회는 바로 우리의 당면 문제가 된 것이다. 이 소설에서는 바이오테크놀로지의 발달로 인간의 수명이 연장되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영생을 할수도 있다고 주장하는 미국의 미래학자 *레이 커즈와일의 《특이점이 온다》를 바탕으로, 미래사회에 대한 상상력을 극한으로 끌어 올려보았다. 다가오는 초고령화사회를 예측하며, 수명연장의 기술이 어떠한 형식으로 발전될 지에 관하여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나노바이오센터장인 정봉현 교수에게 조언을 구했다. 아울러 고령화사회가 가져다 줄 사회문화적인 변화와 이에 따른 마케팅적 접근은 한국트렌드연구소의 김경훈 소장이 이야기해 주었다.

The interview with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바이오나노센터장 정봉현, 한국트렌드연구소 소장 김경훈

 

 

수명 연장의 꿈, 멈추지 않는 욕망의 비즈니스

 

정봉현교수는 생명연장을 위한 욕망은 고대부터 계속되어 온 것이며 융합기술의 발달로 앞으로 이러한 연구들은 더욱 더 박차를 가하게 될 것이라고 알려주었다. 놀라운 점은, 이 가상소설 속에 등장하는 나노로봇, 두뇌 임플란트, 브레인스캔 등의 기술들은 이론적으로 가능할 뿐 아니라, 실제로 여러 연구결과들을 통해 입증되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기술이 발전하는 것과 인간이 그 기술을 실제로 선택하고 사용하는 것에는 간극이 존재하며 특히, 이런 수명연장의 기술들이 야기시킬 새로운 사회적 문제들도 간과해서는 안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령화사회는 미래 트렌드를 예측할 때 가장 먼저 나오는 키워드다. 이 소설에서는 생명을 연장하는 기술의 발달로 인간의 수명이 150세가 되며 이에 따른 인간의 다양한 정체성의 문제를 다루려고 했다. 극단적인 상상을 활용한 소설이긴 하지만 가능성이 있어 보이는가?
정봉현(이하 ‘정’) 소설에서 언급된 바이오테크놀로지는 미래에 가장 파급력이 큰 분야다. 대기업뿐 아니라, 국가도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참여하는 상황만 봐도 알 수 있다. 생명을 연장시키는 기술에는 여러가지가 있다. 여기서는 소설의 내용보다는 기술적인 이야기를 하고 싶다. 오래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난치병을 치료하고 질병을 예방하면 수명이 연장되는 것은 기정사실 아니겠는가? 그런 면에서 봤을 때 난치병 치료에 가능성을 열어 준 줄기세포 연구가 상당한 역할을 할 것이다.

 

예전에 우리나라에서 진행하던 줄기세포의 연구 방식은 난자를 이용해서 하는 것이기 때문에 윤리적 문제에 부딪혔다. 그러나 최근 일본에서는 *역분화 방식이라고 해서 난자가 필요 없는 시스템으로 성과를 내었고 연구의 진전 속도도 빨라지고 있다. 예를 들어 면역줄기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면 암의 근본적인 치료가 가능하다. 줄기세포가 손상된 신경세포를 회복시켜서 알츠하이머를 고칠 수도 있다. 그러면 인간의 노화에서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뇌의 노화도 상당 부분 개선될 것이라고 본다.

 

두 번째는 질병을 예방하는 기술의 발달로 수명이 연장될 것이다. 인간 게놈 유전자의 분석으로 개인 맞춤형 진단 시대가 오게 된다.예를 들어 옛날에는 유방암을 치료할 때 약물로 인한 부작용이 심했다. 그런데 최근 유전자 정보를 통해서 a라는 유전자 그룹은 약물이 효과적이고, b라는 그룹은 호르몬 치료가 더 적절하며, c라는 그룹은 두 가지를 혼용했을 때 가장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면 개인의 유전자정보에 따른 가장 효과적인 방법으로 치료할 수 있는 것이다. 이런 것이 바로 맞춤형 치료다.

 

또한 최근에는 노화를 일으키는 유전자들이 속속 밝혀지고 있다. 얼마 전 하버드대에서는 쥐를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텔로머라아제라는 노화 유전자를 조작했더니 노화가 멈추고, 심지어 회춘까지 하는 결과가 나타났다. 과학자들이 매우 흥미를 가지고 지켜보고 있는 연구분야다. 이런 것들이 계속 연구되고 밝혀져 대중화되면 21세기의 불로초가 되지 않겠는가.

  

*《특이점이 온다》의 레이 커즈 와일과 싱귤래리티 대학
레이 커즈와일은 세계적인 발명가이자 미래학자로, 그는 자신의 저서 《특이점이 온다》에서 인간의 사고능력을 획기적으로 발달시키는 기술이 구현되어 기계가 인간을 초월하는 순간이 오며 이를 ‘특이점’이라 지칭한바 있다. 2010년 세계미래포럼'에서 그는 생명공학 분야에서 특이점에 도달해 인간이 수명연장을 넘어 영생할 날도 멀지 않았다고 말했다.

특히 ‘브레인스캐닝(Brain Scanning)’이 가능해져서 곧 두뇌를 보관할 수 있는 시대가 오게 된다고 주장한다. 그는 ‘핸리 마커롬 두뇌연구소’의 예를 들면서 2018년에는 두뇌를 만들 수 있고, 인공지능을 ‘교육’시킬 수 있는 능력이 생길 것이라고 보았다. 레이 커즈와일은 또한 자신의 신념을 바탕으로 2009년에 싱귤래리티 대학(Singularity University)을 세웠다.

미 항공우주국NASA과 구글이 후원하는 이 학교는 ‘다음 세대 인류가 맞을 중대한 도전에 대비하는 인재를 양성한다’는 목표로 바이오공학, 로봇공학, 신경공학 등의 첨단과학·미래학 등을 가르치고 있으며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인 고산씨도 이 대학에서 공부한 바 있다.

 

*역분화방식 줄기세포 연구로 난치병을 치료하다.
줄기세포를 만드는 방법은 사람 난자를 이용하는 이른바 ‘황우석 박사’의 방법이 먼저 시작되었지만, 난자를 구하기 어렵다는 단점과 함께 윤리적인 문제점도 제기되어 연구에 제동이 걸린 바 있다. 그런데 역분화 방식 줄기세포 연구는 2006년 일본 교토대의 야마나카 교수 팀이 개발한 방식으로 난자가 필요 없고, 환자의 체세포만을 이용하기 때문에 줄기세포 연구에 획기적인 새 장을 연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후 우리나라 차병원에서 역분화 조절 단백질만을 사용해 안전한 줄기세포를 얻는 방식을 개발했다. 이의 활용은, 예를 들면 난치병 중 하나인 파킨슨 병 환자에게 적용해 환자의 체세포를 역분화시켜서 얻은 줄기세포로 도파민성 신경세포를 만들어 병의 치료를 시도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연구는 줄기세포 전문지인 <셀 스템 셀(Cell Stem Cell)>에 2009년에 소개된 바 있다.

 

*노화를 역전시키는 유전자 – 텔로머라아제
하버드대학 의대의 로널드 드피뇨 박사 연구팀은 늙은 쥐를 대상으로, 유전자 손상을 막는 ‘뚜껑’ 격인 텔로머라아제(telomerase)를 강화한 실험 결과, 희게 변한 털이 다시 짙어지고 사라졌던 생식 기능이 되살아난 결과를 얻어낸 바 있으며, 이는 인간으로 치면 80세 노인의 육체가 젊은이로 변한 격이라고 설명했다. 이로써 노화를 막는 것 뿐 아니라, 노화를 역전시키는 기제도 가능하다는 연구의 단초가 열리게 되었다. 이 연구결과는 2010년 11월자 〈네이처〉지에 실린바 있다.

 

 

* 이 아티클의 전문을 읽으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1. 현재 유니타스브랜드는 매거북의 모든 기사를 온라인에서 편리하게 보실 수 있는 유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멤버십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2. 기사는 무료(share) 기사와 유료 기사로 구분되어 있으며 온라인 로그인 시 무료 기사를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3. 무료 기사는 [MAGABOOK > 전체보기]에서 볼륨별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또는 MAGABOOK 메인 페이지에서 '무료 기사 보기'를 이용해 주세요.

4. 이 기사에 대한 PDF는 리디북스(유료)(http://ridibooks.com)에서 만나 보실수 있습니다.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