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웅동체와 강장동물식, 뫼비우스 경영
스티브 잡스는 스티브 아이브가 되고, 조나단 아이브는 조나단 잡스가 된다 볼륨배지시즌배지

Written by 권민  고유주소 시즌1 / Vol.10 디자인 경영 (2009년 06월 발행)

뫼비우스의 띠(Mobius strip)는 공간의 위치를 다루는 위상수학(位相數學, topology)적인 곡면으로, 경계가 하나밖에 없는 2차원 도형이다.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지만 안과 밖의 구별이 없기 때문에 쳐다보면 신기함마저 든다. 이런 묘한 뫼비우스 띠는 발견된 히스토리 역시 구별이 힘들다. 1858년에 아우구스트 페르디난트 뫼비우스(August Ferdinand Mobius)와 요한 베네딕트 리스팅(Johann Benedict Listing)이 서로 독립적으로 발견했다고 전해지기 때문이다.

스티브 아이브와 조나단 잡스의 출현

뫼비우스의 띠(Möbius strip)는 공간의 위치를 다루는 위상수학(位相數學, topology)적인 곡면으로, 경계가 하나밖에 없는 2차원 도형이다.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지만 안과 밖의 구별이 없기 때문에 쳐다보면 신기함마저 든다. 이런 묘한 뫼비우스 띠는 발견된 히스토리 역시 구별이 힘들다. 1858년에 아우구스트 페르디난트 뫼비우스(August Ferdinand Möbius)와 요한 베네딕트 리스팅(Johann Benedict Listing)이 서로 독립적으로 발견했다고 전해지기 때문이다.

 

같은 것을 같은 시기에 연구했다는 것이 우연이었을까? 아니면 뫼비우스의 띠의 원리에 입각한 창조적 필연이었을까? 비약처럼 보여질지 모르겠지만 또 하나의 아이러니한 것은 이번 디자인 경영을 준비하면서 비중있게 다루었던 애플의 스티브 잡스는 그와의 암묵적 숙적인 빌게이츠와 1955년생으로 동갑이다. (참고로 연관성은 없지만 상대성 이론을 만든 아인슈타인은 1955년에 사망을 했다).

 

 

애플과 뫼비우스의 띠, 자웅동체, 강장동물
그리고 무성생식을 연결시키고자하는
기괴한 궤변을 시작하는 이유는,
애플은 우리가 알고 있는 마케팅 법칙으로는
도저히 해석될 수 없기 때문이다.

 

 

다시 돌아가서, 원시생물 중에 뫼비우스의 띠와 비슷한 개념을 가진 것들이 있다. 바로 암수 양쪽의 생식소를 가지고 있는 자웅동체(hermaphrodite)와 입과 항문이 하나인 강장동물(coelenterate)이다. 자웅동체와 강장동물이 원시 생물이라고 하지만 지금까지 ‘존재하는 것’이라는 의미로 보았을 때 처음부터 가장 완벽하게 진화된 생물이 아니었을까? 이들의 특징 중 하나가 ‘무성생식’이라는 종족번식 방법이다. 무성생식의 가장 큰 장점은 한 번에 수만 개의 혹은 연속적으로 자신의 ‘종족’을 퍼트린다는 것이다.

 

 

* 이 아티클의 전문을 읽으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1. 현재 유니타스브랜드는 매거북의 모든 기사를 온라인에서 편리하게 보실 수 있는 유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멤버십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2. 기사는 무료(share) 기사와 유료 기사로 구분되어 있으며 온라인 로그인 시 무료 기사를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3. 무료 기사는 [MAGABOOK > 전체보기]에서 볼륨별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또는 MAGABOOK 메인 페이지에서 '무료 기사 보기'를 이용해 주세요.

4. 이 기사에 대한 PDF는 리디북스(유료)(http://ridibooks.com)에서 만나 보실수 있습니다.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